벌써 시즌3! 시즌3도 여느 시즌과 마찬가지로 재밌다ㅋ 전반부는 흡인력이 좀 약하긴 했지만 후반부에는 몰아서 3~4편을 봤을
정도로 흡인력이 있었다.

시즌3는 .. skinner 라는 연쇄살인마에 대한 수사와... 덱스터와 리타의 결혼 준비 ... 그리고 지방검사 '미구엘'과 연결된 사건들,
그리고 미구엘과의 우정... 등의 이야기를 중심으로 구성되어있다.

그 중 '미구엘'과 덱스터와의 관계, 그에 따른 '덱스터의 고뇌'가 단연 시즌3의 중심 내용이다.

근데, 시즌3까지 충분히 볼 만 했는데 - 이게 또... 비슷한 내용을 연속으로 보려니 아무래도 좀 흥미가 약간 떨어져서...
사실 아무리 미화되었다 하더라도 '살인'이야기를 계속 보다보니- '좀 그렇다.' 수사물을 잘 보지 않는 이유.

수사물 특유의 'dark side'

좀 쉬엄 쉬엄 셜록 시즌2를 보든가, 아니면 좀 있다 스트레이트로 또 덱스터로 달리든가 해야겠다...ㅋㅋ

여튼 시즌3 괜찮다! :)


미구엘.

미구엘의 동생 라몬



2012/01/30 - [책과 영화, 음악] - [미드] 덱스터 시즌1 ( Dexter season 1)
2012/02/07 - [책과 영화, 음악] - [미드] 덱스터 시즌2 ( Dexter season 2 )
2010/10/28 - [책과 영화, 음악] - [영화 추천] 드라마 애니 영화 추천 리스트
Posted by 처음처럼v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2012.02.20 21:54 신고

    벌써 시즌3???
    하긴..전에..시즌1을 한두편 봤을뿐이니....ㅎㅎ